국방부 “한미 정보당국, 北 핵시설 동향 면밀히 추적 중”_치킨 리오 그란데 카지노 리스본_krvip

국방부 “한미 정보당국, 北 핵시설 동향 면밀히 추적 중”_집을 한바퀴 돌고 포커로 돈을 벌다_krvip

국방부는 오늘(12일) "한미 정보당국은 긴밀한 공조 하에 (북한의) 핵시설 동향을 면밀히 추적 중"이라고 밝혔습니다.

최현수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영변 외 우라늄 농축시설을 가동 중인 동향을 군 당국이 포착했다는 KBS 보도에 대한 국방부의 입장을 묻자 이같이 밝히고, "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정보 사항으로 공개가 제한됨을 양해해달라"고 답변했습니다.

최 대변인은 주한미군이 지난달 중순 경북 성주의 사드 기지 내 부지 70만㎡에 대한 사업계획서를 우리 정부에 제출한 것에 대해서는 "사업계획서를 접수했지만, 세부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실무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"며 "현재는 일반환경영향평가를 위한 준비 단계로 보면 된다"고 설명했습니다.

최 대변인은 "정부는 기본 방침대로 민주적, 또 절차적 정당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국내법에 따라 일반환경영향평가를 실시할 예정"이라며 "사업계획서를 받았다고 하더라도 평가준비서를 작성하고 또 평가협의회를 구성하고 심의하는 등 여러 과정을 거치게 돼 있다"고 덧붙였습니다.

[사진 출처 : 연합뉴스]